‘다 잊자’는 국민의힘, 내홍 종식일까


국민의힘이 윤석열 대선 후보와 이준석 당 대표가 극적 포옹으로 손을 맞잡은 다음날인 7일 선…

Source