‘자녀의혹, 대장동, 문재인 정부 차별화’ 이재명 넘어야할 세가지 장벽


12월 중순만 하더라도 비관적인 예측이 많았다. 경선 후유증과 ‘대장동 수렁’에 발목 잡힌 이…

Source